[자료] 산지 쌀값, 약보합
범부처적인 협력적 농촌공
中, 20년째 ‘삼농(三農)
농정, 이제 시스템을 고민
2023 스노보드 세계선수권
[이정환의 겨울산골 살기
가족농, 미래 농업의 주역
‘빈손농사’ ‘빚농사’
[90] 신재생에너지 연계형
아름다운 자연 느끼기
시선집중 GS&J
 
Home > 시선집중 GS&J > 시선집중 GS&J
   
시선집중 GS&J
강좌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1.12.13
구분
축산업 연구
저자
이정환, 조영득
제목
[130호] 위험한 한우산업의 현명한 선택  (2)

시선집중GSnJ 제130호는 GS&J 이정환 이사장, GS&J 조영득 연구원이 집필하였습니다.

 

 

 

<요약>

 

 위험한 한우산업의 현명한 선택

 

 

 ○  11월 초부터 송아지 가격이 급락하는 가운데 암소두수를 감축하기 위해 송아 지생산안정제를 조정하고 암소도태장려금을 지급하는 시책이 추진되고 있다.

 

○ 그러나 전년 동기대비 총사육두수 증가율은 4∼5% 수준으로 떨어지고, 전년 동기대비 송아지 생산두수는 감소하고 있는 가운데, 인공수정률 추세치도 올 하반기 이후 감소 추세를 이어가고 있고, 암소 도축률 추세치는 올 5월부터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

 

○ 따라서 한우산업은 2002년 이후 지속되어온 사육두수 증가기가 끝나고 감소기에 접근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되며, 한우고기 수요증가로 도매가격은 5월 이후 강보합세이고 거세우 비육의 농가차익도 보합세를 유지하고 있다.

 

○ 그럼에도 암송아지 가격이 계속 하락한 것은 미래에 대한 불안감으로 암송아지 입식수요가 냉각되고 있기 때문이며, 11월 들어 수송아지가격도 급락세를 보인 것은 사육두수 증가와 송아지생산안정제 조정, 한ㆍ미FTA 비준 등으로 2년 후 비육우 가격에 대해서도 불안감이 급격히 확산되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추정된다.

 

○ 적어도 2∼3년 이내의 도축두수는 이미 결정되어 있으므로 당장 이를 감소시킬 수 있는 방법은 없으며, 암소 사육두수를 조기에 감축시키려는 시도는 암소도축을 일시에 증가시켜 쇠고기 가격이 더욱 하락하고, 그에 따라 입식의향이 냉각되어 한우가격을 더욱 급락시키는 파동을 촉발할 수 있다.

 

○ 따라서 한우산업이 파동없이 연착륙하려면 현 단계에서는 암소두수 감축을 추동하기보다는 도리어 미래에 대한 불안감이 확산되어 번식과 입식의향이 과도하게 냉각되는 것을 방지하고, 현재의 완만한 감소추세가 유지될 수 있도록 하는데 정책의 중점을 두어야 한다.

 

 

 <관련 시선집중 GSnJ 및 보고서>  

○ 이정환 외, “한우산업, 파동인가, 연착륙인가?”, 시선집중 GSnJ 122호, 2011.

○ 이정환 외, “구제역 이후의 한우산업 어찌될까?”, 시선집중 GSnJ 116호, 2011.

○ 고영곤 외, “더 불안해진 한우산업”, 시선집중 GSnJ 108호, 2010

○ 이정환 외, “위기의 한우산업, 연착륙 할 수 있을까?”, 시선집중 GSnJ 105호, 2010.

○ 이정환 외, “이상한 쌀값 불안한 소값”, 시선집중 GSnJ 98호, 2010.

○ 이정환 외, “한우가격 급등, 유지될까? 반전될까?” 시선집중 GSnJ 86호, 2009

 

 

leejh  [date : 2012-01-03]
좋은 댓글 감사합니다. 실제로 한우를 키우시는 분의 이야기여서 특히 설득력이 있습니다. 저희들의 게시물에 이렇게 의견이나 생각을 댓글로 전해주시면 다른 연구를 하는데 아주 큰 도움이 되고 다른 분들에게도 참고가 된다고 생각합니다. 앞으로도 자주 의견을 달아 주시기 바랍니다.
아울러 정부 담당자와 관련 기구 사람들이 사장님의 고견에 꼭 귀기우려 합당한 선택을 하였으면 좋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정환)
since050430  [date : 2012-01-03]
현장에서 한우를 사육하는 사람입니다,내용이 충분한 데이터를 근거로 설득력이 있습니다
국회에서 정책 결정을 하는 의원님들이 보면 좋겠습니다. 한우협회나 축산단체 등에서는 강제로 암소 도태를 하자고 합니다만 그렇게 되면 도축된 암소가 시장에 풀릴것은 명약관화....시장 가격은 개판이 될게 뻔합니다....그러나 시장에서 거래되는 송아지 가격이 50만원~120만원으로 폭락하다보니 소규모의 번식 사육농가가 무너지는것은 시간 문제 입니다....지금 싯점에서 암소 도태를 장려하기 보다는 수입산을 한우로 속여 팔지 못하도록 원산지 단속을 강화하는것과 사료가격 안정자금을 출현하여 사료가격 급등을 완충해주는것이 정책적으로 필요한것 같습니다.... 2011년 10월 까지만해도 큰소 가격은 낮고 송아지 가격은 그런대로 괜찮아서 암소 도축보다는 송아지 생산을 하는 쪽 이었습니다만 지금은 이도저도 다 털어버리고자하는 농가도 속출하고 있습니다. 정부와 국회에서는 FTA 대책으로 현대화시설등에 엄청난 자금을 지원한다고 하지만 조금만 깊이 들여다보면 얼마나 허황된 말장난인지 ....정말이지 때려 죽이고 싶은 심정입니다. 이 나라에 농업은 이미 없습니다..... 그래도 끝까지 살아봐야지요. 허! 허! 허! ㅠ ㅠ
댓글
아이디 비밀번호

다음글
[131호] 쌀값은 떨어지고 송아지 값은 오른다.
이전글
[129-2호] ISD에 대한 오해와 이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