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 한우 도축두수는
[281호] 기후위기, ‘거대
‘한국판 뉴딜’ 무엇이
외국인이 찍은 Seoul
[280호] 기본소득제 - 정
공익직불제 정착의 핵심과
한우산업 위기 극복의 묘
[클로즈업 북한] 장마철
[80] 스마트팜 해외시장
모리스 할머니 이야기
시선집중 GS&J
 
Home > 시선집중 GS&J > 시선집중 GS&J
   
시선집중 GS&J
강좌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2.09.12
구분
농촌지역 연구
저자
이명헌
제목
[143호] 덴마크와 네덜란드의 농업인 육성 및 R&D정책 

시선집중GSnJ 제143호는 GS&J 연구위원 이명헌 인천대 교수가 집필하였습니다.

 

  

<요약>

 

 

덴마크와 네덜란드의 농업인 육성 및 R&D정책

 

 

  

○ 덴마크는 전반적인 국가혁신체계가 우수한 국가이며, 농업분야에서도 연구개발 및 교육체계가 협동조합 및 농업관련 조직과 더불어 덴마크 농업을 강하게 하는 초석이 되고 있다.

 

○ 덴마크의 기초연구와 고등교육은 국가지원을 받는 대학을 중심으로 이루어지지만 농업관련 지식의 전파에는 농민들의 조직이 소유하고 있는 컨설팅 조직인 DAAS가 중요한 역할을 한다.

 

○ 덴마크 농업직업교육의 재정측면은 정부가 책임지지만 그 교육의 내용과 운영에는 지역농민단체, 품목단체가 중요한 역할을 한다.

 

○ 네덜란드에서는 농업과 관련한 정부의 역할 중 혁신 촉진이 핵심적 부분이 되고 있으며, 식품과 관련된 여러 경제주체들이 획기적 아이디어를 중심으로 상호 작용할 수 있는 틀을 마련하는 것을 중시하고 있다.

 

○ 이러한 배경 속에서 네덜란드 농업경영자 단체는 자신들의 이익을 대변할 뿐 아니라 변화하는 경영환경 대처에 필요한 연구를 제안하고 지원하며, 농업교육과 관련해서도 새로운 교육과정 개발을 제안하는 역할을 한다.

 

○ 이같은 혁신체계가 성공적으로 작용하는 데에는 이익을 같이하는 사람들의 자조적 단결과, 이익을 달리하는 집단 간의 타협이라는 사회적 전통이 중요한 기초가 되고 있다.

  

 

 <관련 시선집중 GSnJ 및 보고서>  

고영곤, 이정환, “네덜란드 농업의 올바른 이해(2): 정말 배워야 할 것”, 시선집중 GSnJ 101호, 2010.

고영곤, 이정환, “네덜란드 농업의 올바른 이해(1) : 착시와 정시”, 시선집중 GSnJ 100호, 2010.

이명수, “농업강국 덴마크, 그 역사적 과정”, GSnJ 강좌 13호, 2010.

 

댓글
아이디 비밀번호

다음글
[144호] 동아시아지역 FTA 경합과 한국의 대응
이전글
[142호] 한국농업, 주눅들 이유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