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 산지 쌀값 0.2% 추
정경화, 조성진 두 거장의
한우 사육구조의 변화, 무
미국 ‘교실에서의 농업교
아시안게임 폐회식을 강타
정말 일자리를 만들고 싶
1980년대 여름에는...
너도나도 ‘한우’ 농사에
[63] 돼지고기이력제 이력
한편의 그림책을 보는듯한
시선집중 GS&J
 
Home > 시선집중 GS&J > 시선집중 GS&J
   
시선집중 GS&J
강좌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2.07.09
구분
쌀 산업 정책
저자
이승정, 이정환
제목
[140호] (수정판) 쌀은 언제 팔아야 제일 비쌀까? : 수탁제 재인식 

시선집중GSnJ 제140호는 GS&J 이승정 연구원과 이정환 이사장이 집필하였습니다.

 

* 수정내용: 불명확한 부분과 일부 자귀를 수정하여 표현이 더 명확하도록 하였다

  

<요약>

 

 쌀은 언제 팔아야 제일 비쌀까? : 수탁제 재인식   

 

 

○ RPC와 농가들은 쌀을 언제 판매하느냐가 수익성을 높이는데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하여, 쌀을 서로 유리한 시점에 판매 혹은 구입을 하려고 갈등하며 이에 따라 역계절진폭 등이 발생하기도 한다.

 

○ 최근 RPC와 농가들 간의 가격갈등을 해소하기 위한 해법으로 제안된 수탁제가, 가공․유통업체가 수탁 받은 쌀을 가격이 낮을 때 판매하여 수취가격이 낮아질 수 있다는 농가의 우려로 진전이 안 되고 있다.

 

○ 실제로 2003년산부터 2010년산 사이에 도별로 월별 가격 차이가 가장 컸던 해를 보면 가격차이가 12∼14% 정도나 되어 판매시점 선택이 수취가격에 매우 큰 영향을 주는 것으로 보인다.

 

○ 그러나 장기적으로 보면 월별가격 중 가장 높은 월의 평균가격과 가장 낮은 월의 평균가격 차이가 6∼9% 내외이고, 연중분산 판매하는 경우의 수취가격이 매해 가격이 가장 높은 달에 파는 경우보다 2∼4% 낮은데 그쳤다.

 

○ 또한 연중분산 판매하는 경우와 매년 특정 월에 판매하는 경우를 비교하여 보면 수취가격 차이는 대부분 1% 이내였으나, 가격분산은 특정 월에 판매하는 경우가 대부분 10∼20%이상 커서 수취가격에 변동성이 훨씬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특정 월에 판매하는 경우가 연중분산 판매하는 경우보다 수취가격이 높을 확률이 약간 높지만, 연중분산 판매하는 경우보다 수취가격이 4%이상 낮아질 리스크가 10%이상인 것으로 나타났다.

 

○ 판매시점 선택이 농가수취가격에는 큰 영향이 없고 가격리스크만 높이므로 농가는 판매를 가공․유통업체에 위탁하고, RPC 등 가공판매 업체는 품질 및 브랜드 관리, 판매처 관리 등에 노력을 집중하여 농가의 수취가격이 높아지도록 노력하는 것이 농가, RPC 모두에게 이득이 될 것이다.

 

 

<관련 시선집중 GSnJ 및 보고서>

○ 이정환, 이승정, “'04 양정개혁 이후 농가 수취가격은 어떻게 변했나?”, 시선집중 GSnJ 135호, 2012.

이정환, 이승정, 조영득, “쌀값은 떨어지고 송아지 값은 오른다.”, 시선집중 GSnJ 131호, 2012.

○ 이정환, 이승정, “쌀값 어떻게 될까?”, 시선집중 GSnJ 126호, 2011.

○ 이정환, 이승정, “쌀값 얼마나 상승할까?”, 시선집중 GSnJ 110호, 2010.

이정환, 김병욱 “'05쌀값 폭락의 이득은 누구에게 갔나?”, 시선집중 GSnJ 23호, 2006.

이정환, “양정제도 개편, 무엇이 문제이고 어떻게 해야 하나”, 시선집중 GSnJ 13호, 2006.

이정환, “'05년 쌀값대란 해부”, 시선집중 GSnJ 8호, 2006.

이정환 외, 「농협 양곡사업 활성화 계획수립 연구」, GSnJ, 2011.

이정환 외, 「고급 쌀 유통 활성화 방안」, GSnJ, 2007.

 

 

댓글
아이디 비밀번호

다음글
[141호] 한우 사육두수 적정두수보다 많은가?
이전글
[139호] 다시 개혁을 시도하는 미국 농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