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 한우 도축두수는
[281호] 기후위기, ‘거대
‘한국판 뉴딜’ 무엇이
외국인이 찍은 Seoul
[280호] 기본소득제 - 정
공익직불제 정착의 핵심과
한우산업 위기 극복의 묘
[클로즈업 북한] 장마철
[80] 스마트팜 해외시장
모리스 할머니 이야기
GS&J 발간물
 
Home > GS&J 발간물> GS&J 동향정보
   
GS&J 발간물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7.09.20
구분
쌀가격 동향
제목
[202호] 쌀값 상승폭 0.4%로 축소

 

 

쌀값 상승폭 0.4%로 축소

 

 

 
○ 산지 쌀값은 7월 단경기에 접어들면서 상승세를 보여 7월 5일 12만 6,732원/80kg에서 9월 5일 13만 2,096원으로 높아졌고, 9월 15일에도 13만 2,672원으로 10일전 대비 0.4% 상승하였으나 상승폭은 전순(0.9%)보다 작아졌다.

 

- 2016년산 벼 재고가 소진됨에 따라 7월 15일 이후 전순 대비 0.6∼0.9%의 쌀값 상승세가 이어졌으나 9월 15일에는 본격적인 신곡 수확기를 앞두고 구곡 쌀값 상승률이 0.4%로 낮아졌다.

 

○ 9월 15일자 산지 쌀값은 작년 같은 일자 가격 13만 5,544원/80kg보다 2.1%(2,872원) 낮은 수준이다.

 

- 산지 쌀값이 작년 단경기에는 하락세를 보인 반면, 올해 단경기에는 상승세를 보이면서 작년 동일 대비 쌀값 하락률이 6월 5일 11.7%에 달하던 것이 9월 15일는 2.1%로 낮아졌다.

 

○ 9월 15일자 산지 쌀값은 작년 수확기(10∼12월) 평균가격 12만 9,807원/80kg보다 2.2%(2,865원) 높은 수준이다.

 

- 올해 6월 15일에는 역계절진폭이 2.4%에 달했으나, 쌀값이 상승세를 보이면서 8월 15일에 0.3%의 플러스 계절진폭으로 전환된 이후 9월 5일에는 1.8%, 9월 15일에는 2.2%로 상승폭이 커졌다.

 

- 그러나 올해 단경기 가격(7∼9월 평균가격)은 13만 100원 내외로 계절진폭은 0.3%에 그칠 것으로 추정된다.

 

 

다음글
[203호] 신곡 시장공급량, 작년보다 23만톤 감소 전망
이전글
[15호] 2017년 1~7월 북·중 교역 동향과 전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