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 산지 쌀값 약보합
포스트 투루스 시대와 팩
금리인상과 중앙은행의 독
[258호] 한우시장에 어떤
보헤미안 랩소디, 록그룹
일자리 만들 때 절대 해선
물공급 상류지역에 정당한
수입육 고급화 추세…한우
[63] 돼지고기이력제 이력
르느와르의 가을
GS&J 발간물
 
Home > GS&J 발간물> GS&J 동향정보
   
GS&J 발간물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7.06.21
구분
쌀가격 동향
제목
[193호] 산지 쌀값 10일 전보다 소폭 하락, 바닥에 온 듯

 

 

산지 쌀값 10일 전보다 소폭 하락, 바닥에 온 듯

 

 

 
○ 6월 15일자 산지 쌀값은 10일 전보다 0.2%(200원/80kg) 하락한 80kg당 12만 6,640원이었다.

 

- 산지 쌀값은 작년 수확기에 접어든 직후 80kg당 13만원 아래로 하락하였고, 작년 12월과 올 1월에는 등락을 반복하며 추세적으로 상승하여 13만 원대를 회복하는 듯 했으나 2월부터 다시 하락세가 지속되어 6월 15일에는 10일전 대비 0.2% 낮은 80kg당 12만 6,640원으로 하락하였다.

 

○ 올 3월 이후의 산지 쌀값은 1995년 이후 22년만의 최저 수준을 기록하고 있다.

 

- 6월 15일자 산지 쌀값은 작년 같은 일자 가격 14만 3,332원보다는 11.7%(1만 6,692원) 낮은 수준이다.

 

○ 6월 15일자 산지 쌀값은 작년 수확기(10∼12월) 평균가격 12만 9,807원보다 2.4% (3,167원) 낮은 수준이다.

 

- 작년 수확기(10∼12월) 평균가격 대비 쌀값 하락률인 역계절진폭이 1월 25일 0.1%에서 6월 15일에는 2.4%로 확대되었다.

 

○ 산지 모니터링 결과, 주산지인 충남, 호남 등 남부지방의 조곡 40kg당 거래가격은 5월에 3만 6천원대에서 6월에는 3만 8천원대로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원료곡 부족으로 단경기 쌀값은 상승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 반면, 경기도 여주, 안성, 파주 등과 강원도 철원은 작년 수확기 가격이 상대적으로 높게 형성되어 그간 판매가 저조하였고 재고가 많아 조곡 가격이 5~6만원대에서 4~5만원대로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 따라서 금년 수확기 이전까지 남부지방 쌀가격은 상승세를 보이고, 중부지방 쌀가격은 하락세를 보이겠으나, 전반적으로는 물량 가중치가 높은 남부지방의 상승세가 더 클 것으로 예상된다.

 

 

다음글
[72호] 암소 사육의향 상승, 송아지 입식수요 과열 양상
이전글
[192호] 산지 쌀값 1995년 이후 최저 수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