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 한우 도축두수는
[281호] 기후위기, ‘거대
‘한국판 뉴딜’ 무엇이
외국인이 찍은 Seoul
[280호] 기본소득제 - 정
공익직불제 정착의 핵심과
한우산업 위기 극복의 묘
[클로즈업 북한] 장마철
[80] 스마트팜 해외시장
모리스 할머니 이야기
GS&J 발간물
 
Home > GS&J 발간물> GS&J 동향정보
   
GS&J 발간물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9.11.14
구분
쌀가격 동향
제목
[277호] 산지 쌀값 상승세로 전환

 

산지 쌀값 상승세로 전환

 

 

○ 11월 5일자 신곡 산지 쌀값은 80kg당 19만 9,528원으로 10일 전보다 0.6%(1,052원) 상승하였다.

 

○ 10월 15일자 신곡 산지 쌀값은 작년 같은 일자 가격 19만 3,696원/80kg에 비해서는 2.2%(4,168원) 낮은 수준이다.

 

- 산지 쌀값은 2017년 수확기부터 올 9월까지 전년 동일 대비 높았으나, 10월 이후 신곡 가격은 작년보다 2% 내외 낮은 수준이다.

 

○ 11월 5일자 신곡 산지 쌀값은 평년 같은 일자 가격 15만 6,872원/80kg에 비해서는 20.8%(3만 2,656원) 높은 수준이다.

 

○ 통계청이 11월 12일에 발표한 올해 쌀 생산량 확정치는 374만 4천톤으로 작년보다 12만 4천 톤(3.2%) 감소하였다. 

 

- 벼 재배면적은 73만ha로 작년 대비 8천ha(1.1%) 감소하였고,

 

- 단수는 513kg/10a로, 9월 이후 세 차례의 태풍(링링, 타파, 미탁)으로 인해 작년 대비 11kg/10a(2.2%) 감소하였다.

 

○ 농식품부는 올해 쌀 생산량이 신곡 예상 수요량(380만톤 내외)보다 약 6만 톤 부족할 것으로 전망하며, 향후 쌀값 강세를 예상했다(11.12 농식품부 보도자료).

 

- 이외에도 태풍 피해 벼 매입량(약 2만 톤 예상)을 감안하면, 신곡 부족량은 8만 톤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다음글
[278호] 산지 쌀값 0.3% 상승하여 19만원대 진입
이전글
[276호] 산지 쌀값 10일전 대비 하락률 0.2%로 낮아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