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 쌀 가격 강보합세
[244호] 김정은 집권 이후
임진왜란 이야기(8), 조선
당신이 사막에 대해서 몰
[243호] 한-미 FTA 현재와
농업계, 개헌 논의에 적극
농촌정책 확대해야 농식품
“쌀값, 땜질 처방만 하는
[61] 한국농업통상 50년사
세계 10대 불가사의 건축
GS&J 커뮤니티
 
Home > GS&J 커뮤니티 > 보도
   
새로운 소식
뉴스레터
보도
서포터즈
친구들
질문과 답변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7.06.15
제목 소비 줄어드는 쌀에 5조4,000억…식량자급률은 되려 20%대로 하락

 

[나라곳간 좀먹는 예산적폐 없애라]소비 줄어드는 쌀에 5조4,000억…식량자급률은 되려 20%대로 하락

 

 

 “농업 예산은 복마전과 같습니다. 대대적인 수술이 필요합니다.” 이런 주장에 언제나 따라붙는 반론은 ‘식량 안보’다. 우리 국민이 먹는 것이 우리 땅에서 어느 정도 나야 위기가 닥쳤을 때 굶어 죽는 일이 발생하지 않으므로 농업을 경제적 효율성 측면에서만 봐서는 안 된다는 것이다. 농민 중 고령자가 많은데 농업 분야 구조조정을 빠르게 진행하면 이들의 수입이 줄고 결국 사회적 비용이 더 클 것이라는 반박도 많았다. 물론 일리 있는 주장이지만 지금까지의 농업 예산은 이를 빌미로 문제점이 많았다는 게 전문가들의 대체적인 시각이다...

 

기사원문 보러 가기

[출처] 서울경제(2017.6.14)

 

 

다음글
"한국 농협, 품목별 조합으로 분화·재편돼야"
이전글
산지 쌀값 1995년 이후 최저 수준